빚이 적으니 부담없이 사는거다. 일을 열심히하게 빚의 한도를 넘기자.

빚이 적으니 부담없이 사는거다. 그냥 보통인간이 된다. 보통의 행복, 보통의 시간, 보통의 능력으로만 살아가고자 한다. 초인의 삶은 살아가는 공기와 중력이 다를 수 밖에 없다.

다시 원점으로 돌아가기 전까지 남들이 이해할 수도 볼 수 없는 궤적을 그리는 것이 삶의 목적이 아닐까?

이제 스스로 그은 선을 지우고 한계를 두지말자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