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동을 하면 머리가 좋아지고 생각이 정리될 때 실행해야 하는 이유

걷거나 운동을 하면 머리가 좋아진다. 그래서 냉혹한 현실에서 남을 밟고 무언가를 할 계획이 착착 정리됨을 느낀다… 가끔 돌이켜 생각해보면 스스로 놀라는 생각을 할 때… 그걸 먼저 했어야 했다. 응?!?

빚이 적으니 부담없이 사는거다. 일을 열심히하게 빚의 한도를 넘기자.

빚이 적으니 부담없이 사는거다. 그냥 보통인간이 된다. 보통의 행복, 보통의 시간, 보통의 능력으로만 살아가고자 한다. 초인의 삶은 살아가는 공기와 중력이 다를 수 밖에 없다. 다시 원점으로 돌아가기 전까지 남들이 이해할 수도 볼 수 없는 궤적을 그리는 것이 삶의 목적이 아닐까? 이제 스스로 그은 선을 지우고 한계를 두지말자